好韓國 | 好人才 펀팟 | 라이프교육 부동산여행비즈취업쇼핑
커뮤니티 홈 게시판 카페 지식
잠 못드는 고통, 불면증 치료하는 방법 [0]
 글쓴이 : 아이마마
조회 : 1,102 작성일 : 14-05-13 14:44   추천 : 0  
불면증의 원인
한의학에서는 불면증의 원인을 아래의 다섯 가지로 분류한다.
 
사결불수(思結不睡) : 생각을 지나치게 골똘하게 해 잠을 못 자는 경우다.
영혈부족(營血不足) : 과로, 수술, 출산 등으로 피가 부족해서 생기는 경우다.
음허내열(陰虛內熱) : 음(陰, 호르몬 등)이 부족해서 허열(虛熱)이 생겨 잠을 이루지 못하는 경우다.
심담허겁(心膽虛怯) : 갑자기 정신적으로 큰 충격을 받아 잠을 설치는 경우다.
담연울결(痰涎鬱結) : 담(痰)이 가슴에 뭉쳐 잘 놀래고, 가슴이 두근거리는 불면증이다.
다섯 가지 원인을 꼼꼼히 읽다보면 한의학에서 바라보는 불면의 원인은 생활 속에서 쉽게 상상해볼 수 있는 것들이 많다. 그 치료법 역시 중증이 아닌 이상 생활 습관의 개선이나 간단한 침 치료 정도로 호전되는 경우가 많다.
 
숙면을 취하는 법 1
충분한 휴식을 취한다
 
a02.jpg

밤은 음(陰)의 기운이 지배하는 때다. 충분한 휴식을 통해 부교감신경이 활성화되어야 신경이 안정된다. 만약 이때 화가 나 있거나 감정적으로 흥분되어 있다면 부교감신경 대신 교감신경이 활성화되어 쉽사리 잠들지 못하게 된다.
며칠 밤을 샌다든지 무리하여 일한 뒤에 오히려 잠을 이루지 못하는 경우가 있다. 현대 의학에서는 이것을 수면 시간에 혼란이 생겨 잠을 자야 할 시간에도 교감신경이 흥분 상태로 고정되어 있는 것이라고 설명한다. 한의학적으로는 허열로 잠 못 이루는 음허내열에 속한다. 이럴 때는 잠자기 전 격렬한 운동은 피하고 잠들기 1시간 전부터는 컴퓨터나 TV를 보지 않음으로써 흥분 상태를 진정시켜 주어야 한다.
 
숙면을 취하는 법 2
발을 따뜻하게
 
자기 전에 따뜻한 물로 발을 씻게 되면 신체 위쪽으로 올라온 열을 내려 숙면에 도움이 된다. 또한 수면양말을 신고 자는 습관을 들이면 가벼운 불면증을 해결할 수 있다. 온돌방에서 윗목에 머리를 두고, 아랫목에는 발을 두고 자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상대적으로 체온이 낮은 노인들은 새벽에 잠을 깨는 경우가 잦은데 이것 역시 몸을 따뜻하게 함으로써 해결할 수 있다. 잠들기 전 족욕이나 반신욕을 하면 되는데 잠들고 싶은 시간 1시간 전에 하는 것이 좋다. 가끔 목욕을 하는 경우도 있는데, 너무 뜨거운 물은 교감신경을 자극하니 오히려 잠이 달아나게 된다.
 
숙면을 취하는 법 3
침실은 어둡게
 
잠에도 좋은 잠과 나쁜 잠이 있다. 좋은 잠이란 깨지 않고 숙면을 취하는 것이다. 취침 중 꿈꾼 것을 기억하지 못한다면 좋은 잠이다. 반면, 취침 중 여러 가지 꿈을 꾸고 취침 후에도 생생하게 기억한다면 깊은 잠을 취한 것이 아니라고 볼 수 있다.
좋은 잠을 자려면 우선 취침 공간이 어두워야 한다. 어두운 환경에서 더 깊은 잠을 잘 수 있기 때문이다. [수면학]이란 책을 보면 현대인을 잠 못 들게 만든 최고 원흉은 전구를 발명한 에디슨이라는 우스갯소리(?)가 나온다.
 
숙면을 취하는 법 4
잠이 오지 않으면 과감하게 일어나라
 
몸에서 아직 잠들 준비가 되어 있지 않다면, 잠자리에서 뒤척이지 말고 과감하게 일어나 다른 행동을 하는 것이 좋다. 차분하게 마음을 가라앉히는 글을 읽거나 성경이나 불경 등 심적 안정을 주는 글귀를 따라 쓰다보면 금세 졸음이 밀려온다.
카를 힐티(Carl Hilty)가 잠이 안와서 그 시간에 집필한 [잠 못 이루는 밤을 위하여]를 읽어 보는 것도 괜찮은 방법이다. 하품 등 잠이 올 것 같은 신호가 오면 바로 이불 속으로 들어가라.
 
숙면을 도와주는 메뉴
밤에는 음의 기운이 많아야 하는데, 음의 기운이 부족하면 상대적으로 양의 기운이 왕성해져 숙면을 방해하게 된다. 이럴 때는 음의 기운이 강한 음식을 보충해주는 것이 도움이 된다. 지금부터 음의 기운을 보충하는 음식에 대해 알아보자.
 
숙면을 도와주는 최고의 음식으로 양파를 꼽을 수 있다. 대파와 달리 동글동글한 양파는 음의 성질이 강하니 안으로 모아주는 힘이 아주 세다. 저녁 식사 때 양파 0.5~1개를 된장에 찍어 먹으면 좋다. 그러나 불면에 좋다고 많이 먹으면 오히려 속이 쓰라리니 조심해야 한다.
 
생양파를 먹기 힘들다면 냄새만으로도 숙면을 취할 수 있다. 방법은 다음과 같다. 양파를 반으로 잘라서 3~4번 칼집을 낸 다음 접시에 담아 머리맡에 놔두면 양파의 알싸한 향이 퍼지게 된다. 이 향에는 유화알린이라는 성분이 들어 있어 비타민 B1의 흡수를 도와주는데, 이 비타민 B1이 신경을 안정시켜 준다. 그래서 숙면에 도움을 주는 것이다.
 
대추도 대표적인 음의 먹거리다. [동의보감]을 보면 ‘대추는 단맛으로 부족한 경맥의 기운을 도와주어서 음혈(陰血)을 보충한다. 음혈이 보충되면 경맥이 살아나기 때문에 능히 12경맥을 도와준다’고 하였다. 이렇게 피가 보충되면 얼굴색이 대추같이 변하고 심기(心氣)가 좋아져 불면증에도 역시 도움이 된다. 특히 겉에 있는 대추살보다는 안에 있는 대추씨가 숙면에 더 효과가 있기 때문에 살은 별로 없고 씨앗이 아주 굵은 산대추나 멧대추를 구하는 게 좋다. 약재명으로는 이것을 ‘산조인’이라 부른다. 이 산조인 하나만을 노릿노릿하게 볶아서 가루로 만든 후 저녁 식사 후에 티스푼으로 한 숟가락씩 복용하면 좋다. 가루를 못 먹는 사람의 경우는 꿀로 반죽하여 알약으로 만들어 복용한다.
 
Q. 궁금해요! 왜 자도 자도 피곤할까요?
 
a03.jpg

여름 최고의 보양식 삼계탕은 만성피로를 위한 보양식으로도 활용될 수 있다. [동의보감]에 따르면 ‘닭고기에는 독이 약간 있으나 허약한 몸을 보호하는 데 좋기 때문에 식사요법에 많이 쓰고, 또한 간의 양기(陽氣)를 도움으로써 체내의 부족한 양기를 보충하는 효과가 있다’고 하였다.
 
자고 일어나도 몸이 개운치 못하고 피곤을 느끼는 경우가 많다. 그 원인은 두 가지로 나눌 수 있다. 하나는 발을 내놓고 자는 습관 때문이다. 발을 이불 밖으로 내놓으면 기가 아래로 내려갈 수 없으니 깊은 잠을 잘 수 없다. 깊은 잠을 잘 수 없으니 항상 잠이 부족하고, 잠이 부족하니 더 자고 싶어지는 것이다.
 
또 하나는 양(陽)이 부족한 경우이다. 요즘 말로 하면 만성피로쯤으로 말할 수 있는데, 며칠 밤 깊이 잔다고 하여 그 피로가 풀리지 않는다. 이럴 때는 양을 보강하는 먹거리가 필요한데 황기를 많이 넣은 삼계탕을 권한다. 황기, 인삼, 닭 모두 양을 북돋울 수 있도록 도와주니 만성피로에는 황기 삼계탕으로 몸보신을 해주면 효과를 볼 수 있다.
 

아이디저장